인천   미추홀구, 300w 미니태양광 무상 설치
인천   미추홀구, 300w 미니태양광 무상 설치
  •  배연석기자
  • 승인 2020.01.14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익1동 노적산 호미마을 2가구
미추홀구와 미추홀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이 학익1동 노적산 호미마을 가구를 대상으로 300w 미니태양광을 무상으로 설치해 주고 있다.
미추홀구와 미추홀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이 학익1동 노적산 호미마을 가구를 대상으로 300w 미니태양광을 무상으로 설치해 주고 있다.

 

인천 미추홀구가 전기요금을 절약할 수 있도록 주택에 무상으로 태양광 설비를 설치해 주는 에너지 효율개선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주민들이 직접 사업을 주관하고 추진에 나서 마을공동체 사업 모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는 평가다.

미추홀구와 미추홀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은 14일 학익1동 노적산 호미마을 2가구를 대상으로 300w 미니태양광을 무상으로 설치했다고 밝혔다. 

300w 태양광 설비는 가정용 냉장고를 한 달간 무상으로 켤 수 있는 전기를 생산한다.

이 같은 에너지 복지사업은 주민들이 마련한 자체 선정 기준을 통해 협동조합 이사회가 대상 주택을 선정했다.

호미마을 주민들이 사회적협동조합을 결성하고 사업을 추진하는 등 주민 주도 에너지 자립마을 활동을 벌인 결과다.

미추홀구와 미추홀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은 지난 2017년 학익1동 노적산 호미마을에서 에너지 자립마을 만들기를 진행, 2018년 3월부터는 민관 공동 출자 방식으로 총 73㎾ 규모 햇빛발전소 1~3호기를 설치했다. 

특히 지난해 행정안전부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지원 사업에 선정되면서 국비 3000만원을 확보해 태양광 발전시설과 빗물저금통을 결합한 야생화 화단, 마을 벽화와 조형물을 활용한 햇빛 갤러리, 태양광 벤치 등을 설치했다.

지난해 8월에는 호미마을 에너지 빈곤층 12가구를 대상으로 창호 교체, 외벽 단열 및 LED 전등을 교체하기도 했다.

미추홀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이 햇빛발전소 발전수익을 활용해 시공에 드는 자재를 구매하고 청년 사회적기업인 ‘최고의 환한 미소’에서 전문 인력을 지원했다.

구 관계자는 “민관이 협력해 햇빛발전소 추가 설치 및 에너지 자립 활동을 확산할 계획”이라며 “미추홀구뿐만 아니라 인천시 전체 에너지 자립문화를 확산시키는데 선구적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