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종이팩 모아오면 종량제봉투로
인천 중구, 종이팩 모아오면 종량제봉투로
  • 장수열기자
  • 승인 2020.01.06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재활용 추진 일환으로 시행

인천 중구는 자원재활용 추진의 일환으로 종이팩을 종량제봉투로 교환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종이팩 교환사업 대상은 중구 구민이며 교환품목은 종이팩 분리배출 마크가 있는 우유팩, 음료팩 등으로 물기를 제거하고 건조 후 각 동 행정복지센터로 반납하면 무게에 따라 일반용 종량제봉투 20ℓ를 무료로 교환해준다.

종이팩은 일반폐지와 달리 수입 고급 천연펄프로 제작되며 고급 화장지로 재탄생될 수 있으며 약 7만 톤의 종이팩을 재활용할 시 연간 105억원의 경제적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하지만 구는 종이팩이 일반종이류와 다른 재활용 공정 차이로 별도 선별이 필요하지만 현실상 혼합 수거가 대부분이어서 제대로 재활용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을 감안해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홍인성 중구청장은 “최근 무분별한 1회용품 사용으로 자원낭비와 환경오염이 심각해짐에 따라 자원재활용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대가 된 만큼 구민 모두가 적극적으로 종이팩 교환사업에 동참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