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정서진중앙시장, 원산지 표시 최우수시장 영예
인천 서구 정서진중앙시장, 원산지 표시 최우수시장 영예
  •  구봉회기자
  • 승인 2019.12.18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 신뢰 다져나가
서구 정서진중앙시장상인회 회원들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원산지 표시 최우수시장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서구 정서진중앙시장상인회 회원들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원산지 표시 최우수시장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인천 서구에 위치한 정서진중앙시장(상인회장 김해영)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에서 주관한 ‘2019년 전통시장 원산지 표시관리 평가’에서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2일 권진선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기지원장이 본업으로 바쁜 상인들을 배려해 직접 정서진중앙시장을 방문해 상장과 부상을 전달했다. 

시상식이 끝난 후 정서진중앙시장상인회 김해영 회장을 비롯한 임원들은 이날 받은 부상을 시장 내 120개 전 점포에 나눠줬다.  

원산지 표시는 가격 표시와 함께 전통시장에서 지켜야 하는 규범으로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이를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있다. 

올해는 10월28일부터 4주간 서울, 경기, 인천지역에서 선정된 전통시장 36곳을 대상으로 점검과 평가를 실시해 정서진중앙시장이 최우수시장으로, 서울 자양골목시장과 경기 송탄시장이 우수시장으로 각각 선정됐다. 

김해영 회장은 “우리 정서진중앙시장이 원산지 표시 최우수시장으로 선정돼 매우 기쁘고 보람이 있다”며 “앞으로도 원산지 및 가격 표시를 잘 지켜 더욱더 고객에게 신뢰받는 전통시장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