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지방해양경찰청 성과분석 워크숍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성과분석 워크숍
  • 인천=배연석기자 
  • 승인 2019.12.08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주요 정책방향 설정 자율토의
인천해양경찰서 3층 대회의실에서 2019년 성과분석 워크숍 후 파이팅을 하고 있다.
인천해양경찰서 3층 대회의실에서 2019년 성과분석 워크숍 후 파이팅을 하고 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청장 구자영)은 지난 6일 오전 10시 인천해양경찰서 3층 대회의실에서 2019년 성과분석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워크숍은 청장, 소속 서장(4), 서해5도특별경비단장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2019년 성과를 진단하고 2020년 주요 정책방향을 설정하기 위해 마련됐다. 

중부해경청은 올해부터 더욱 수준 높은 해양안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자기주도 목표관리제를 처음 도입했으며, 그 결과 현재까지 당초 목표 대비 △해양사고 대응시간 19% 단축 △연안해역 사망사고 33% 감소 △불법 조업 외국어선 퇴거ㆍ차단 95% 향상 등 전년 대비 양질의 해양안전서비스를 제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워크숍은 △지방청 주요 성과 공유 △소속 기관별 성과 및 계획 보고 △자율토의 순으로 이어졌으며 자율토의 시간에는 2020년 정책 추진방향 설정을 위한 다양한 방안과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구자영 중부해경청장은 소속 기관의 노고를 치하하며 “지난 과거의 성과를 면밀히 분석하여 2020년은 국민이 더욱 안전하게 바다를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중부해경청은 이번 워크숍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관할해역 특성을 반영한 2020년 주요 업무계획을 수립하는 등 본격적인 새해 업무 준비에 들어간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