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진로체험지원센터 꽃보다 중3 프로그램 진행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진로체험지원센터 꽃보다 중3 프로그램 진행
  • 용인=유재동기자
  • 승인 2019.12.02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진로체험지원센터가 고림중학교에서 꽃길염원 프로젝트 꽃보다 중3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진로체험지원센터가 고림중학교에서 꽃길염원 프로젝트 꽃보다 중3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재)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진로체험지원센터는 지난 11월29일을 시작으로 12월6일까지 총 4회로 진행되는 꽃길염원 프로젝트 꽃보다 중3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고등학교에 진학하는 중학교 3학년 청소년을 대상으로 1부에는 10개의 직업부스체험을 통해 진로탐색·설계의 장을 제공하고 2부에는 다양한 문화 공연(마술 및 비보이댄스)을 통해 스트레스 해소 및 건전문화 활동의 장을 제공한다.

꽃길염원 프로젝트 꽃보다 중3은 3년간의 중학교 학업을 위로하고 고등학교에 진학해서 꽃길만 걸었으면 하는 바람을 담아 계획된 프로그램으로 직접 학교 체육관으로 찾아가 지난 11월29일(고림중), 3일(나곡중), 5일(정평중), 6일(용인중) 총 4개 학교에서 이어진다.

1부에는 2시간 동안 플로리스트 및 VR 전문가 등 10개의 직업체험부스를 통해 관심 있는 직업체험을 실시하고 2부에서는 1시간 동안 트릭가이즈의 마술사와 함께하는 진로특강 공연과 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청소년문화의집에서 동아리 활동을 하던 유니파이, ART IS 공연 팀이 중학교 3학년 학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비보이댄스 공연을 선보인다.

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용인시진로체험지원센터에서는 다양한 진로탐색 및 체험 기회 제공을 통해 진로체험 활동을 활성화시키고자 한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