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기업과 通하다! Talk하다 이강호 인천 남동구청장, 소통의 시간 가져
청년기업과 通하다! Talk하다 이강호 인천 남동구청장, 소통의 시간 가져
  • 김민정기자
  • 승인 2019.12.01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이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에 입주한 청년기업가들을 만나 소통의 시간을 갖고 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이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에 입주한 청년기업가들을 만나 소통의 시간을 갖고 있다.

 

인천 남동구가 지난 4월에 문을 연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이하 센터)에 입주한 청년기업들을 만나 소통하기 위해 11월29일 ‘청년기업과 통(通)하다! 톡(Talk)하다!’ 정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담회에는 이븐데이, 왓츠더웨더, ㈜쉐코, 크리디어 등 센터에 입주한 16개 입주기업 청년 60여명이 참여했으며 청년들이 자유롭게 발언할 수 있도록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했다. 

참여한 센터 청년기업가들은 창업을 하면서 남동구에 바라는 점, 청년창업가들의 현실 공유, 청년창업가들이 꼭 필요한 지원 사업 제안 등 ‘남동구·청년·창업’ 3가지 키워드를 중심으로 다양한 의견들을 제안했다. 

특히 국내 최초 모바일 앱을 활용해 대형 가구나 가전제품 폐기를 도와주는 ‘지금여기’ 김진경 대표는 “청년들의 창업을 위해 다양한 정부지원 정책들이 있지만 남동구와 같이 청년창업가들이 사업을 하기 위해 다양한 의견을 듣고 정책에 반영해 주는 곳은 어디에도 없다”며 “주변의 많은 청년창업가들에게 창업은 남동구에서 하라고 말한다”고 밝혔다.

현재 센터는 전국 최초 입주 사무실 24시간 개방과 함께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개소 이후 16개 입주기업 매출액은 9억원, 청년일자리 창출 인원은 47명에 달하고 있는 등 청년일자리 창출의 대표적 모범사례로 꼽히고 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청년이 지역에서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지역사회에 정착해 살아갈 수 있도록 노력한 결과가 센터의 성장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제안된 다양한 청년들의 의견이 일자리 지원과 정책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