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정비과 관심 속 한국에어텍 마곡캠퍼스 확장 ‘눈길’
항공정비과 관심 속 한국에어텍 마곡캠퍼스 확장 ‘눈길’
  • 경기도민일보
  • 승인 2019.11.29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에어텍 기존 1, 2, 3 캠퍼스 외 마곡역에 캠퍼스 확장

국토부의 항공기 안전운항기조와 함께 국내외 항공사들의 항공정비사 수요가 늘어나면서 관련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항공정비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러한 흐름속에서 국내 유일 김포공항 업무시설 내 캠퍼스를 운영하고 있는 항공정비사 양성 교육기관인 한국에어텍항공직업전문학교(이하 한국에어텍)가 마곡역에 캠퍼스를 확장해 주목을 받고 있다.

한국에어텍은 기존 1, 2, 3 캠퍼스 외 새롭게 지하철 5호선 마곡역에 캠퍼스를 확장하였는데, 쾌적한 강의실 및 실습장과 학생 휴게실, 상당실 등 학업에 최적화된 환경을 만들었다. 해당 캠퍼스에서는 항공정비사 양성을 위한 다양한 이론교육은 물론 보인737NG 기종교육이 활발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한국에어텍 관계자는 “ “항공사들의 항공정비 전문 인력인 항공정비사의 채용과 매년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해당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항공정비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 마곡캠퍼스 확장은 항공정비사를 준비하는 많은 수험생들에게 공감을 받고 있다”며 “제1,2,3 캠퍼스와 함께 마곡캠퍼스는 항공정비사 학업에 집중할 수 있는 지역거점이라고 할 수 있다.”고 전했다. 

현재 한국에어텍은 항공정비사 면허 취득, 학생 수준별 맞춤형 토익수업, 실전 면접진행 등 취업중심으로 커리큘럼이 구성되어 있으며, 항공사 및 공군장교 출신의 담임교수제 운영을 통해 재학생들의 교육은 물론 진로상담과 취업지원을 하고 있다. 

한편 한국에어텍은 공군부사관 특별전형으로 자격요건을 충족하는 학생들이 필기시험을 면제 받아 면접 준비만 하면 되기 때문에 합격률을 매년 높이고 있으며, 현재 2020년 3월 입학 신입생 우선선발을 진행하고 있는데 모집 과정은 항공기계정비, 항공부사관, 항공정비(면허과정) 과정으로, 해당 과정 졸업 시에는 전문대와 동일한 2년 전문학사 학위를 취득할 수 있다. 입학전형은 적성검사와 면접으로 진행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