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국립수목원 업무협약
수원시-국립수목원 업무협약
  • 수원=우영식기자
  • 승인 2019.11.14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수목원 조성 식물유전자원 협력체계
염태영(앞줄 오른쪽부터 두 번째) 수원시장과 이유미(앞줄 왼쪽부터 두 번째) 국립수목원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염태영(앞줄 오른쪽부터 두 번째) 수원시장과 이유미(앞줄 왼쪽부터 두 번째) 국립수목원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수원=우영식기자] 수원시의 생태 랜드마크가 될 수원수목원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수원시가 국내 수목원 대표 격인 국립수목원과 상호 협력을 약속, 수목원 조성에 전문성이 더해질 전망이다.

수원시와 국립수목원은 14일 오전 11시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식물유전자원의 전시·보전·교육 등 상호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과 이유미 국립수목원장 등 양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생물종다양성 증진을 위한 식물유전자원의 수집 및 교류 협력 △식물유전자원 보전을 위한 공동 연구, 연구 기술지원, 자문 협력 △식물 전시, 교육 관련 프로그램의 운영 및 공동 개발, 인적자원 교류 협력 등을 약속했다.

수원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다양한 한국특산식물을 비롯한 다양한 중요 식물 유전자원을 수원수목원에 도입, 향후 생물종의 다양성을 보전하고 증진할 수 있는 활동 기반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원시는 천천동 일월공원 내에 축구장 14개 넓이인 10만1500㎡ 규모의 첫 수목원 ‘수원수목원’ 조성을 추진 중이다. 

2020년 공사를 시작해 2022년 개방을 목표로 한 수원수목원에는 습지원·암석원·초지원·생태숲 등 생태정원과 장식정원, 겨울정원, 맛있는 정원, 빗물정원 등 다양한 식물 및 정원 연출기법을 볼 수 있는 정원이 들어설 예정이다. 

또 수원의 특색을 담기 위한 스토리텔링 연구를 통해 수목원에 수원의 특색을 입힌다는 계획이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국내 최고의 산림연구기관인 국립수목원과의 협약을 통해 도심형 지역거점 수목원을 지향하는 수원수목원이 알차게 조성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오늘 협약이 수원이 환경수도로 나아가는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