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 연탄ㆍ난방비 3300만원 전달
양평군,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 연탄ㆍ난방비 3300만원 전달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19.11.1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 김주탁(오른쪽) 본부장이 정동균 양평군수에게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연탄ㆍ난방비 33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 김주탁(오른쪽) 본부장이 정동균 양평군수에게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연탄ㆍ난방비 33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양평군은 재단법인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이사장 김성혜)이 겨울철 한파를 대비하여 연탄 및 난방비 3300만원을 양평군 내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군에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금년에는 연탄 45가구(가구당 250장), 난방유는 140가구(가구당 200리터 1드럼)를 읍ㆍ면에서 대상자를 추천받아 동절기 연탄 및 난방비가 필요한 185가구에 직접 배달할 예정이다.

양평군청 군수 집무실에서 열린 전달식에서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 김주탁 본부장은 “동절기 추운 날씨에 연탄과 난방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이 재단 지원을 통해 따뜻한 겨울을 보내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우리 지역에 생활이 어려운 주민들을 위해 이렇게 나눔을 실천해 주시는 재단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덕분에 주민들이 이번 겨울은 더 따뜻하게 보낼 수 있을 것 같다. 군에서도 재단의 복지사업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답했다.

한편, 영산 조용기 자선재단은 소외된 이웃에게 사랑과 행복을 나누고자 다양한 복지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016년도부터 매년 백미와 연탄, 난방유, 보청기 등 후원물품을 지원하고 있으며 2019년까지 지원한 금액은 총 3억100만원에 달한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