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재난대응 안전한국 시범훈련
부천시, 재난대응 안전한국 시범훈련
  • 부천=조진산기자 
  • 승인 2019.10.0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파워㈜ 도시가스 폭발 가상
부천시가 GS파워㈜ 부천사업소에서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 시범훈련을 전개하고 있다.
부천시가 GS파워㈜ 부천사업소에서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 시범훈련을 전개하고 있다.

 

부천시는 시 최대 열병합발전소인 GS파워㈜ 부천사업소에서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 시범훈련을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사업장 대규모 인적 사고 등 복합재난 발생을 대비한 대규모 실전훈련으로 부천시 13개 협업부서, 부천소방서, 소사ㆍ오정경찰서, 군부대 등 18개 유관기관 및 민간단체 등 200여명이 참여했다.

훈련은 GS파워㈜ 발전동 건물 도시가스 공급시설에서 가스폭발이 발생한 후 건물 붕괴에 따른 유해화학물질(염산) 유출을 가정하여 다수 시민의 비상대피, 대형 화재 진압, 염산 유출 제독 및 복구훈련으로 진행됐다. 부천소방서 소방차량과 10화생방대대 제독차량, 가스안전공사 가스누출검지차량 등 40여대의 차량과 장비가 동원됐다.

이번 훈련은 재난발생 시 13개 협업 기능별 임무와 역할을 수행하고 복합재난에 대한 각 기관의 재난대응 역량강화를 위한 훈련으로 각 기관장의 지휘통제 역량강화와 유관기관과의 협력체계를 제고하는 기회가 됐다.

신영철 365안전센터장은 훈련을 마친 후 “우리 시에서 발생 가능한 복합재난훈련을 함으로써 재난대응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반복적인 훈련을 통한 재난대응체계 확립으로 부천시민의 생명과 재난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