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정민 옹진군수, 태풍 피해지역 등 민생 점검
장정민 옹진군수, 태풍 피해지역 등 민생 점검
  • 배연석기자 
  • 승인 2019.09.19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속한 복구 지원 약속 
장정민 옹진군수가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영흥면을 찾아 민생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장정민 옹진군수가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영흥면을 찾아 민생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배연석기자] 장정민 인천 옹진군수가 19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영흥면을 찾아 민생현장을 점검했다.

영흥면은 이번 태풍으로 농가 비닐하우스 110여 채와 단전으로 인해 양식장에서 키우던 새우 270만미가 폐사하는 등의 피해를 입었다.

장 군수는 태풍 피해를 입은 군민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한 뒤 “피해가 조속히 복구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관내에서 가장 많은 돼지를 키우는 한 농가를 방문해 “아프리카돼지열병 대응을 위해서 옹진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고 있으며 돼지열병 차단방역 등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옹진군 돼지농가는 총 2개 농가이며 백령도 1곳(200두)과 영흥면에 1곳(900두)이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