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중국 선양시와 경제협력 강화
인천시, 중국 선양시와 경제협력 강화
  • 이원영기자
  • 승인 2019.09.10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구역 분야 등 교류 논의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시는 10일 오후 중국 랴오닝성의 성도이자 동북방지역의 중심도시인 선양시대표단(단장 장레이 서기)을 접견하고 양 도시간 경제협력 확대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인천과 선양은 2014년 6월에 자매도시 체결을 했으며 그동안 인차이나 포럼, 세계겨울도시 시장회의 참석, 공무원 상호 파견, 시정부 대표단의 민간업체 시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교류하고 있다.  

선양시대표단은 양 도시간 경제무역·스마트도시·경제자유구역 분야의 교류협력과 우호관계를 한층 강화하고자 인천시를 방문했다. 

이 자리에서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중국 랴오닝성 자유무역시험구 선양구역관리위원회는 우호협력 양해각서를, 양 시 관할 지방정부와 해당 기업은 해외창고 협력 양해비망록을 체결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올해는 인천과 선양이 자매결연 체결 5주년을 맞이하는 뜻 깊은 해로 양 도시간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와 협력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며 “특히 기업들의 상호 교류와 협력을 통해 가시적인 성과가 창출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