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계양구, 생활임금 시급 1만30원 결정
인천 계양구, 생활임금 시급 1만30원 결정
  •  이원영기자
  • 승인 2019.08.26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보다 7%가 인상된 금액

인천 계양구는 생활임금심의위원회에서 2020년도 생활임금 시급을 1만30원으로 결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3일 열린 심의위원회에서 결정된 내년도 생활임금 1만30원은 올해 생활임금 시급 9370원보다 660원이 올라 7%가 인상된 금액으로, 이는 고용노동부가 고시한 내년도 최저임금 시급인 8590원보다도 1440원이 인상된 금액이다. 이를 월 단위로 환산하면 2019년도는 월 평균 196만원에서 2020년도 210만원으로 14만원이 오르는 셈이다.

구는 최저임금제가 시행되고 있으나 현장에서는 최고임금제로 변질되고 있는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2015년에 계양구 생활임금 조례를 제정하고 2016년부터 시행, 저임금 근로자의 생활안정과 노동력의 질적 향상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왔다.

한편, 이번 생활임금 결정에 따라 내년 1월1일부터 계양구 소속 근로자와 계양구 출자·출연기관의 소속 근로자 등 390여명이 혜택을 받게 되며 이에 따라 구는 10억8000여만원의 예산을 추가로 확보할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