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해양경찰서, 시간선택제 근무제 확대 시행
인천해양경찰서, 시간선택제 근무제 확대 시행
  • 인천=배연석기자
  • 승인 2019.08.20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력단절 직원 큰 호응 
출산과 육아 등의 사유로 경력이 단절된 경찰관을 대상으로 시간선택제 근무제를 확대 시행해 큰 호응을 얻고 있는 인천해양경찰서 전경. 
출산과 육아 등의 사유로 경력이 단절된 경찰관을 대상으로 시간선택제 근무제를 확대 시행해 큰 호응을 얻고 있는 인천해양경찰서 전경. 

[경기도민일보 인천=배연석기자] 인천해양경찰서(서장 이방언)는 출산과 육아 등의 사유로 경력이 단절된 경찰관을 대상으로 시간선택제 근무제를 확대 시행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인천해양경찰서는 지난 4월부터 본인의 근무시간을 주5일 기준 25~35시간 범위 내에서 선택해 근무하는 제도인 ‘시간선택제 근무제’ 활성화를 통해 일과 가정이 양립하는 직장을 만들어나가고 있다.

‘시간선택제 근무제’는 경찰임용령을 근거로 출산과 육아로 인한 경력단절을 막고 직원들의 근무만족도를 높여 현장의 부족한 일손을 보충해 주는 제도로 육아 휴직자 17명 중 현재까지 5명의 직원이 복귀해 일과 가정의 양립 속에 근무경력을 이어나가며 주변의 관심 속에 호응을 얻고 있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시간선택제 근무제도 도입으로 가정의 행복이 직장에서의 근무만족도로 이어지는 선순환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며 “직원들이 경력단절의 두려움 없이 마음 놓고 일할 수 있는 근무여건을 만드는데 지속적인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