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중부소방서, 교육연구시설 화재예방 당부
인천중부소방서, 교육연구시설 화재예방 당부
  • 인천=장수열기자
  • 승인 2019.08.19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개 학교 안내문 발송
드라이비트 및 필로티 구조로 된 교육연구시설 13개 학교에 화재예방 활동을 철저히 해달라는 안내문을 발송한 인천중부소방서. 
드라이비트 및 필로티 구조로 된 교육연구시설 13개 학교에 화재예방 활동을 철저히 해달라는 안내문을 발송한 인천중부소방서. 

[경기도민일보 인천=장수열기자] 인천중부소방서(서장 정병권)는 19일 관내 드라이비트 및 필로티 구조로 된 교육연구시설(학교) 13개 학교에 화재예방 활동을 철저히 해달라는 안내문을 발송했다.

지난 6월 서울 은평초등학교에서 발생한 화재는 1층 쓰레기 집하장에서 시작된 불이 학교 외벽의 가연성 외장재 드라이비트를 타고 건물 전체로 번져 교사 2명이 부상을 당하고 막대한 재산피해를 발생시켰다. 

이처럼 외벽이 드라이비트로 마감된 건물은 화재발생 시 급격한 연소 확대로 이어지며 다량의 유독가스로 인한 질식 등 다수 인명피해가 야기되는 화재 취약시설이다.

이에 화재로 인한 대형 피해를 줄이고자 △건물 외벽 불연재로 교체 권고 △드라이비트 외장재 인근 쓰레기 소각 및 가연물 적재 금지 △학교 내 용접작업 시 안전관리 책임자 지정 및 현장 안전관리 △공공기관 합동소방훈련 조기 실시를 통한 신속한 대피훈련 등 당부사항을 전달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학교는 많은 학생들이 생활하는 공간인 만큼 화재가 급속히 번질 수 있는 드라이비트 외벽은 불연재로 교체해야 한다”며 “하루빨리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