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미세먼지 위기대응본부 가동
화성시, 미세먼지 위기대응본부 가동
  • 화성=김삼철기자 
  • 승인 2019.08.11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상저감조치 발생 시 신속대응

[경기도민일보 화성=김삼철기자] ‘화성시 미세먼지 위기대응본부’가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11일 시에 따르면 지난 6월26일 구성된 위기대응본부는 향후 비상저감조치 발생 시 신속대응을 위한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게 된다.

위기대응본부는 기후환경과, 자원순환과, 환경지도과, 자치행정과, 홍보기획관, 안전정책과, 대중교통과, 회계과, 복지위생과(동부, 동탄), 신재생에너지과 등 11개 부서와 26개 행정복지센터로 구성됐다.

서철모 화성시장을 위기대응본부장으로, 부시장이 부본부장, 환경사업소장이 위기대응단장을 맡는다. 

총괄대응반(3팀), 홍보추진반(6팀), 저감조치반(4팀), 주차장교통반(4팀), 점검단속반(7팀) 등 5개 반은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생 시 반장의 관리 하에 비상저감조치를 실시하고 실시결과를 취합해 보고한다. 

위기대응본부는 세부 분야별로 역할을 나누어 미세먼지 대응책 홍보, 차량2부제 및 노후 차량 단속, 살수차 연계 도로노면 청소차 운영, 관련 사업장 및 공사장 지도점검 등을 실시한다.

또한 필요시에는 수시로 회의를 개최해 고농도 미세먼지 대응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지난해 12월 말 ‘2019년 미세먼지 종합대책’을 발표하고 ‘미세먼지 없는 맑고 푸른 화성’이라는 비전 아래 오는 2021년까지 미세먼지(PM10) 연평균 농도를 2017년 측정값인 56㎍/㎡에서 50㎍/㎡로, 초미세먼지(PM2.5) 28㎍/㎡를 15㎍/㎡ 이하로 저감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에 따라 미세먼지 관련 사업비를 본예산으로 약 125억원을 편성했으며 1회 추경에 약 10억원을 추가로 편성ㆍ투입하여 취약계층 지원 사업을 포함한 미세먼지 관련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차성훈 기후환경과장은 “미세먼지는 사회적 재난으로 시민들의 건강과 직결된 사항”이라며 “화성시 미세먼지 위기대응본부가 구성된 만큼 여러 부서들과 머리를 맞대고 우리 시 특성에 맞는 미세먼지 대응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