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연 의원, 법률소비자연맹 선정 ‘제20대 국회의원 헌정대상’ 수상
김명연 의원, 법률소비자연맹 선정 ‘제20대 국회의원 헌정대상’ 수상
  • 이태현 기자
  • 승인 2019.07.29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0대 국회 의정활동 9관왕
자유한국당 김명연 의원(왼쪽). 사진=김명연 의원실
자유한국당 김명연 의원(왼쪽). 사진=김명연 의원실

[국회=이태현 기자]자유한국당 김명연(안산 단원갑) 의원은 29일 입법과 정책개발 등 활발한 의정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아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평가받는 ‘헌정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김명연 의원은 이날 법률소비자연맹이 선정한 제20대 국회 제3차년도 ‘헌정대상’을 수상하며 제20대 국회 의정활동 9관왕이라는 쾌거를 이루었다,

법률소비자연맹은 전국 270개 NGO 연대기구로 21년째 국정감사 NGO모니터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계량화된 평가지표를 통해 매년 헌정대상을 수상자를 선정하는 등 객관적인 평가로 그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헌정대상은 ▲대표법안발의 통과 성적 ▲본회의 재석률 ▲법안표결 참여율 등 입법 실적을 비롯하여 ▲국정감사 실적 ▲상임위 활동 등 12개 항목의 기준에 따라 전체 287명의 국회의원 중 상위 25% 의원에게만 시상하는 상이다.

김 의원은 제20대 국회에서 66개의 법안을 대표발의하여 15건을 본회의에서 통과시켰고, 이 중에는 일명 당구장 금연법으로 유명한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안’과 장례식장의 거래명세서 발급을 의무화하여 바가지 요금을 막는 ‘장사법 개정안’ 등 국민생활과 밀접하고 다양한 분야의 법률이 포함되어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국회보건복지위원회 자유한국당 간사를 맡아 정부여당의 정책 실기를 날카롭게 견제할 뿐만 아니라 굵직한 보건복지 현안들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지지부진한 국민연금 개혁과 건강보험의 재정 누수를 지적하고 재정건정성 확보대책 마련을 관철시키는 등 국정감사에서도 두드러진 활약을 보여 왔고 지난해에는 자유한국당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김명연 의원은 수상소감을 통해 “이번 상을 앞으로 더욱 더 충실히 의정활동을 이어가라는 채찍으로 받아드리겠다”고 밝히며 “얼마 남지 않은 20대 국회에서 복지사각지대 해소와 소상공인과 서민경제 살리기 등 민생을 위한 활동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한편 김 의원은 2017년에는 대한민국 유권자대상을 비롯한 입법 및 정책개발(국회) 우수의원에 이어 2018년도에도 국정감사 우수의원(자유한국당)과 초정대상(소상공인연합회) 등을 수상한 바 있다.

◇김명연 의원 프로필

▲건국대 축산대학 학사 ▲한양대 지방자치학 석사 ▲제19대 국회의원 ▲새누리당 원내부대표 ▲새누리당 경기도당 수석부위원장 ▲제19대 국회 세월호 특위 위원 ▲새누리당 원내대변인 ▲새누리당 경기도당위원장 ▲제20대 국회의원 ▲새누리당 수석대변인 ▲자유한국당 전략기회부총장 ▲자유한국당 제6정책조정위원장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