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일본 경제보복 조치 규탄대회 
인천시의회, 일본 경제보복 조치 규탄대회 
  • 인천=이원영기자
  • 승인 2019.07.25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경제 질서 위협 강조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광역시의회가 25일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에 대해 강하게 규탄하고 나섰다.

이날 규탄대회에는 시의회 의원 37명이 참석하여 일본 정부의 부당한 수출제한 조치와 위선적인 외교 행태를 강하게 성토했다.

특히 인천광역시의회 이용범 의장은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는 한·일 경제교류와 우호관계의 근간을 훼손할 뿐만 아니라 세계경제 질서에 위협이 되는 중대한 위법행위”라고 강조했다.

또한 “일본의 수출규제로 우리 기업들의 어려움이 있을 수 있다”며 “이번 규탄대회를 시발점으로 일본 수출규제가 철회될 때까지 규탄 목소리를 계속해서 낼 것이며 아울러 다음달 열리는 8월 임시회에서 규탄 결의안도 채택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지역사회에서는 각계각층에서 일본 상품 불매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