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방언 인천해양경찰서장, 을왕 해수욕장 현장점검 벌여
이방언 인천해양경찰서장, 을왕 해수욕장 현장점검 벌여
  • 인천=배연석기자
  • 승인 2019.07.25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들이 을왕 해수욕장 현장점검에 나서고 있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들이 을왕 해수욕장 현장점검에 나서고 있다.

 

인천해양경찰서(서장 이방언)는 지자체 주관 해수욕장 안전관리를 지원하기 위해 경찰관 및 인명구조 장비가 투입된 을왕 해수욕장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방언 서장이 직접 을왕 해수욕장 통합안전센터를 방문해 해수욕장 내 안전시설물 설치 및 유관기관 협업체계 등 해수욕장 안전관리 지원을 위한 전반적인 준비 상태를 점검했다.

특히 인천 중구청장과 현장에서 만나 안전한 해수욕장을 만들기 위해 힘을 모을 것을 약속했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영종도 을왕리 해수욕장, 영흥도 십리포 해수욕장 통합안전센터에 해양경찰을 배치하고 소방, 경찰 등 유관기관과 협업을 강화하고 있다”며 “연안구조정을 을왕, 왕산 해수욕장 인근 해상에 배치하고 공기부양정을 하나개 해수욕장에 전진 배치하는 등 국민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해경서장은 관내 십리포, 장경리, 동막 해수욕장을 순차적으로 현장점검할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