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인천 강화군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 김태규기자
  • 승인 2019.07.25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 100억원 확보하는 쾌거 이뤄
강화군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사업 조감도.
강화군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사업 조감도.

 

인천 강화군은 2020년 행정안전부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100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25일 밝혔다.

본 사업은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접경지역 주민과 군 장병들의 여건 개선을 위한 사업으로 이번 공모에는 접경지역 9개 지자체가 신청해 강화군을 포함해 4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군은 그동안 사업 부지를 버스터미널 인근 (구)보건소로 정하고 기존 건물을 철거 완료했으며 복합커뮤니티센터 공간 구성을 위해 주민 2000명, 장병 1000명에게 설문조사를 실시하는 등 사업 준비 면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사업 규모는 연면적 4736㎡에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이며 2022년 완공 목표로 총 사업비 100억원(국비 80억원, 지방비 20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내부에는 어린이 놀이시설, 장병 쉼터, 생활문화센터, 체력단련실, 다목적홀 등이 들어서게 되며 모든 계층이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군은 복합커뮤니티센터 이용객과 주민 편의를 위해 자체 예산 31억원을 별도로 투입해 인근 부지 2584㎡에 공영주차장(74면)을 조성할 계획이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강화군은 수도권임에도 각종 규제로 인해 편의시설 인프라 조성이 어려운 실정인데, 이번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확정은 가뭄에 단비라 할 수 있다”며 “복합커뮤니티센터가 장병과 어린이, 주민 등 모든 계층이 함께 소통하며 어울릴 수 있는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