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 조성
파주시,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 조성
  • 파주=이성훈기자
  • 승인 2019.07.18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비교 일원 자연학습장 활용

[경기도민일보 파주=이성훈기자] 파주시는 행정안전부가 추진하는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 10곳 중 1곳이 파평면 장파리 리비교에 들어설 전망이라고 18일 밝혔다.

‘DMZ 평화의 길’은 강화에서 파주를 거쳐 고성까지 접경지역 지방자치단체를 경유하는 동서횡단 구간 도보여행길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사업 구간 총 501㎞ 중 파주시는 67㎞에 해당되고 총 사업비는 약 28억원이 소요되며 본선 외에 민간인통제구역을 경유하는 지선도 개발할 예정이다. 

특히 2020년부터 운행되는 ‘파주 임진각 평화 곤돌라’를 타고 캠프 그리브스와 덕진산성을 거쳐 리비교로 연결되는 민통선 도보여행길이 될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에 건의하고 현장답사까지 마친 상태다.

리비교는 총 96억원(국비 및 시비)을 투자해 리비교 문화공원을 조성하고 있으며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와 연계 관광의 시너지 효과를 볼 수 있다. 

거점센터는 리비교 주변 군 막사를 리모델링하고 일부 건물을 신축해 카페, 전망대, 휴식공간 등을 2020년까지 조성할 계획이다. 

이곳은 수십만년 전에 용암분출로 발생돼 형성된 임진강 주상절리를 볼 수 있어 거점센터를 통해 자연학습장으로 활용될 전망이다.

안승면 시 관광과장은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를 통한 체류형 관광을 유도하고 일부 시설에 대해서는 지역주민들이 참여해 상생발전에 기여하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