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Station-A 연말까지 시범 운영
안산시, Station-A 연말까지 시범 운영
  • 안산=김성균기자
  • 승인 2019.07.17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잔역 철도유휴부지 기차 개조
안산시가 고잔역 철도유휴부지에 기차 2량을 개조한 문화예술 플랫폼 ‘Station-A(Ansan·Art)’를 올 연말까지 시범 운영한다. 
안산시가 고잔역 철도유휴부지에 기차 2량을 개조한 문화예술 플랫폼 ‘Station-A(Ansan·Art)’를 올 연말까지 시범 운영한다. 

[경기도민일보 안산=김성균기자] 안산시는 지하철 4호선 고잔역 철도유휴부지에 기차 2량을 개조한 문화예술 플랫폼 ‘Station-A(Ansan·Art)’를 올 연말까지 시범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Station-A는 공방창업 인큐베이팅을 통해 청년예술인들의 창업역량을 키워주고 시민들에게 문화휴식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디젤동차형 무궁화호 2량을 개조해 철교 위 문화예술 공간으로 거듭났다.

시는 지난달까지 입주자 모집을 진행, 현재 캔들·석고방향제, 한지공예, 핸드메이드리본, 스테인드글라스, 가죽·비즈공예 등을 주제로 한 이색 카페와 문화예술 공방 5개소가 입주해 시민들의 복합문화 공간으로 이용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구 협궤열차 주변에서 만드는 특별한 추억을 테마로 시민들이 가족·연인과 함께 문화·예술·자연이 함께 어우러진 장소에서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운영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시는 안산시민 중 개인 또는 2~5인 이내로 구성된 예비창업자 및 창업 3년 이내 스타트업 대상으로 공방 운영 입주자를 모집, 커피공방 1개소와 문화예술 공방 5개소 등 모두 6개소로 편성해 내년부터 정식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