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에 왜왔니' 솔비, 모델 한혜진의 따뜻함 고마웠다?
'우리집에 왜왔니' 솔비, 모델 한혜진의 따뜻함 고마웠다?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9.07.18 0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민일보 = 온라인뉴스팀 ] 방송인 솔비가 모델 한혜진에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7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취향저격 선데이-우리집에 왜 왔니’에서 아티스트로 돌아온 가수 솔비는 양주에 있는 카페 겸 작업실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철은 한혜진에 대해 말했다. 그는 “주변사람들을 잘 챙긴다. 방송으로 보면 싸가지 없어 보이는 모습이 있었는데 아니다. 설거지하는 모습도 있고, 밥 계산도 잘한다”라고 장난스럽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솔비는 “나 혜진 씨한테 고마웠던 게 하나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나 혼자 산다’ 나왔을 때 나를 좋게 봐주는 이야기를 많이 했다. 리액션을 많이 해줬다. 솔비가 멋있었다는 이야기를 해주면서 응원해줬다. 혼란스럽고 고민스럽던 때에 연예인 중에서 처음으로 선뜻 와서 ‘멋있다. 잘하고 있다’ 용기를 줘서 감동을 받고 힘을 받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솔비는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우리 집에 왜 왔니'에 출연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