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나서
의왕시,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나서
  • 의왕=서재호기자
  • 승인 2019.07.10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경제국장 중심 TF팀 구성

[경기도민일보 의왕=서재호기자] 의왕시는 2019년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위기가구 집중 발굴·지원 계획을 수립하고 오는 8월 말까지 취약계층 집중 발굴에 나섰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복지경제국장을 단장으로 한 TF팀을 구성하고 동주민센터를 통한 찾아가는 방문상담 강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희망알리미 등 인적안전망 활용, 민관 협력을 통한 발굴·지원 등에 중점을 두고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번 기간 동안 국가, 지자체 또는 민간의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받지 못하고 있는 소외계층, 공적지원 대상에 해당되지 않으나 돌봄 부담이 과중한 가구, 비정형 주거 취약계층 거주자 등을 중점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위기상황에 처한 가구 발견 시 긴급복지, 무한돌봄 사업, 기초생활보장 등 공적자원을 적극 지원하고 공적지원이 어려운 가구는 민간자원으로 연계할 예정이다. 

또한 복합적 문제를 가진 대상자는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하여 지속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강수영 시 복지정책과장은 “지역의 숨겨진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따뜻한 관심과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며 “주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발견한 경우에는 가까운 동주민센터 또는 129 콜센터,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의왕시 희망알리미톡’으로 적극 제보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