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지구온난화 대응 쿨루프 사업
광주시, 지구온난화 대응 쿨루프 사업
  • 광주=오인기기자
  • 승인 2019.07.10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안도시재생활성화 구역 내

광주시는 10일 지구온난화로 인한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경안도시재생활성화 구역 내 공공이용시설 및 취약계층 거주 건축물을 대상으로 ‘쿨루프’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쿨루프’란 지붕에 태양광을 반사하는 차열페인트를 칠해 지붕온도 및 실내온도를 낮추는 사업으로 여름철 냉방에너지 절감 및 도시열섬효과 저감에 도움을 주며 시공이 간단하고 다양한 건축물에 적용이 가능하다.

쿨루프 지원 사업은 지난해 9월 환경부 지자체 기후변화대응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경기도 내 지자체 중 최초로 시행되는 사업이다.

경안도시재생활성화 구역 내 공공이용시설 8개소 및 취약계층을 포함한 일반건축물 11개소를 대상으로 실시되는 이번 사업은 시공 후 여름철 뜨거운 햇볕으로 인한 건물 내부로의 열전달을 막아 실내 냉방에너지를 평균 20% 정도 절감할 수 있어 온실가스 배출량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여름 관측 이래 최대 폭염이 발생하는 등 이상기후로 인한 기후변화에 체계적인 대응이 필요하다”며 “사업 모니터링을 통한 성과 분석을 통해 쿨루프 사업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