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9일간 불법 촬영 카메라 점검
의정부시, 9일간 불법 촬영 카메라 점검
  • 의정부=고춘이기자 
  • 승인 2019.06.19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중화장실 56개소 안전 확인

의정부시는 20일부터 28일까지 9일간 시 관리 공중화장실 56개소를 대상으로 불법 촬영 카메라 점검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대비하여 불법 촬영 범죄에 대한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한 공중화장실 이용 환경을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의정부시와 경찰서, 여성친화도시 서포터즈(여의주) 등과 함께 민관 합동으로 실시되며 지난 7일 개장한 추동웰빙공원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점 점검한다.

지난해 도입한 전문 탐지장비를 이용하여 불법 촬영 기기의 전파를 탐지하고 카메라 렌즈 설치 유무를 탐지하는 이중 점검방법으로 정확성을 높이는 한편 점검을 완료한 화장실에는 불법 촬영 카메라 점검 안심화장실 스티커를 부착하고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정효경 여성가족과장은 “앞으로도 시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다중이용시설 화장실 등에 대한 점검을 확대해 나가고 점검반을 상시 편성 운영하여 불법 촬영 범죄 예방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