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남북교류협력 사업 탄력
파주 남북교류협력 사업 탄력
  • 파주=이성훈기자
  • 승인 2019.05.15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와 MOU 체결 
파주시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간 성공적인 남북교류협력 사업 추진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파주시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간 성공적인 남북교류협력 사업 추진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파주=이성훈기자] 파주시는 15일 성공적인 남북교류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한반도의 평화 분위기 조성에 기여하기 위해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이하 민화협)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최종환 파주시장과 김홍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은 이날 파주시청 접견실에서 업무협약식을 갖고 상호간 정보를 공유하고 남북교류협력 사업에 협조키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파주시는 지역의 특색 있는 남북교류협력 사업을 추진하면서 북측과의 교류를 통해 쌓은 신뢰를 바탕으로 교류범위를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남북관계가 답보상태에 있긴 하지만 시는 남북교류에 경험이 풍부한 민화협과 공조체제를 구축하여 대북제재 틀 내에서 가능한 인도적 지원 사업과 사회문화교류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시는 △파주-개성간 농업 협력사업 △파주-해주간 이이 선생 유적지 문화교류 △사천 일대 농경지 피해 남북합동조사 △북한 어린이 영양식 지원 사업 등 지역적·역사적 특성이 있는 남북교류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시가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파주-해주간 이이 선생 유적지 문화교류(파주 자운서원, 해주 소현서원) 협의 대상이 북측 민화협이어서 남측 민화협과의 협약은 파주시 남북교류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종환 시장은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이후 남북관계가 소원해지긴 했지만 이럴 때일수록 한반도 평화 분위기를 지속시키고 더욱 공고히 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남북관계의 부침에 관계없이 파주시가 할 수 있는 남북교류협력 사업을 흔들림 없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홍걸 대표상임의장은 “이번 협약식을 통해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 속에서도 평화통일에 대한 꾸준한 국민적 관심을 유도하는데 파주시와 협력하게 되어 기쁘다”며 “파주시와 민화협간의 협력을 통해 성공적인 교류협력 사업을 이뤄 민관 거버넌스의 모범적인 모델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민화협은 보수와 진보, 중도를 망라해 민족화해와 통일 준비를 위해 1998년 출범한 정당, 종교, 사회단체의 협의체로 문화교류 사업, 북한 산림녹화 협력사업, 인도적 지원 및 개발협력 사업 등 다양한 분야의 남북교류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임진각 일원에서 민화협이 주최하는 DMZ 자전거 투어 행사에 매년 사업비를 지원해 왔다. 

김홍걸 대표상임의장은 이날 협약식을 마친 후 파주 시민회관에서 개최된 수요포럼에서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의 길’이란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