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패어린이집, 동두천 제22호 착한일터 가입
상패어린이집, 동두천 제22호 착한일터 가입
  • 동두천=나정식기자
  • 승인 2019.05.15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망 나눔 행복드림 참여 
시립상패어린이집에서 동두천 ‘희망 나눔 행복드림’ 착한일터 가입식을 진행하고 있다. 
시립상패어린이집에서 동두천 ‘희망 나눔 행복드림’ 착한일터 가입식을 진행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동두천=나정식기자] 동두천시는 15일 오전 10시 공동모금회와 협업으로 진행하는 동두천 ‘희망 나눔 행복드림’ 착한일터 가입식을 시립상패어린이집에서 실시했다.

시립상패어린이집(원장 안영미)은 1994년에 상패동 행정복지센터 맞은편에 설치되었고 5개 반, 아동 현원 73명으로 3~7세 아동이 주로 이용하고 있다. 

시립상패어린이집은 2010년 이후 4회 연속 평가인증에서 우수기관으로 인증된 보육시설로 지역 내 나눔 문화를 실천하기 위해 푸른샘 주간보호센터, 남산모루노인정을 연6회 방문하여 작은 발표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상패동 행정복지센터와 연계하여 어버이날 행사에 참여해 재롱잔치로 지역 어르신들에게 훈훈한 감동을 전하기도 했다.

이날 행사는 상패어린이집 강당에서 최용덕 동두천시장 및 공동모금회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으며 동두천시 제22호 착한일터로 선정됐다.

최용덕 시장은 “선생님들께서 어려운 지역주민을 위해 정기후원에 가입을 하셨는데, 이런 마음을 가진 선생님들에게 가르침을 받는 아동들이 바르게 성장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라며 “상패어린이집을 비롯하여 모든 시립어린이집이 동참하여 이웃 나눔을 실천하게 된 것에 큰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