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
  • 시흥=박희균기자
  • 승인 2019.05.12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세대 꿈과 행복을 위한 활동 기대
시흥시청 늠내홀에서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식이 성황리에 이어지고 있다. 
시흥시청 늠내홀에서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식이 성황리에 이어지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시흥=박희균기자] 시흥시는 지난 11일 오전 10시 시청 늠내홀에서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올해 시 승격 30주년을 기념하여 창단된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식에는 내빈 등 250여명이 참석해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의 앞날을 축복했다.  

‘크리아츠앙상블’의 공연으로 시작, 창단 경과보고, 임병택 시흥시장의 기념사, 김태경 시의회 의장의 축사, 시흥시립합창단 축가,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임 시장은 모든 단원에게 직접 축하 꽃다발을 건네며 단원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은 지난 2월 지휘자와 단무장, 반주자를 공모로 선정했으며 4월에는 45명의 합창단원을 선발했다. 단원은 시흥에 주민등록된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까지로 구성됐으며 입단하면 고등학교 3학년까지 활동이 가능하다. 

연습은 매주 수요일과 토요일 배곧에 위치한 비발디아트하우스 내 연습실에서 실시한다. 

임병택 시장은 “시흥시 승격 30주년을 기념해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이 창단된 만큼 재능 있는 꿈나무 음악가들이 합창단 활동을 통해 개인적인 성장을 이루는 것은 물론 지역 문화예술 발전에도 기여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위촉식에서 단원들을 대표해 위촉장을 받은 오소희(은행중 3) 단원장은 “평소 노래하는 것을 좋아하는데, 시흥시소년소녀합창단원으로 활동하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 무대에서 공연할 일이 무척 기대된다”고 말했다.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은 16일 늠내홀에서 개최될 시흥시립합창단의 5월 기획공연 ‘색다른 클래식 여행’에 찬조출연한 후 9월6일 늠내홀에서 창단 공연을 가질 예정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