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대높이뛰기, 진민섭 한국新 5m71 
장대높이뛰기, 진민섭 한국新 5m71 
  • 경기도민일보
  • 승인 2019.05.05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선수권 간다
남자 일반부 장대높이뛰기 결승전에서 진민섭이 날아오르고 있다. 
남자 일반부 장대높이뛰기 결승전에서 진민섭이 날아오르고 있다. 

 

진민섭(27ㆍ여수시청)이 남자 장대높이뛰기 한국 신기록을 세웠다. 

진민섭은 지난 3일 충북 충주종합운동장 육상경기장에서 열린 제48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일반부 장대높이뛰기 결승에서 5m71을 날아올랐다. 

자신이 세운 종전 한국 기록인 5m67을 뛰어넘는 한국 신기록을 작성하면서 2019 도하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출전권도 획득했다. 세계육상선수권 남자 장대높이뛰기 기준 기록은 5m71이다. 

진민섭은 이날 1차 시기에서 5m30을 넘었고 3차 시기에서 5m50에 성공했다. 이어 바 높이를 종전 한국 기록보다 4㎝ 높은 5m71로 올렸다. 두 번의 실패 뒤 3차 시기에서 바를 넘으며 새로운 기록을 달성했다. 

진민섭은 “한국 기록 수립과 함께 세계선수권 기준기록을 통과해 기쁘다”며 “현 수준에 안주하지 않고 더 노력해 5m80대 기록에 도전하겠다”고 다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