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인문학 글판 게시 창작시 공모
수원시, 인문학 글판 게시 창작시 공모
  • 수원=우영식기자
  • 승인 2019.04.16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 1작품 12행 이내로 접수 

[경기도민일보 수원=우영식기자] 수원시는 5월14일까지 버스정류장 ‘인문학 글판’에 게시할 창작시를 공모한다고 16일 밝혔다. 

공모 주제는 ‘행복한 나눔의 도시, 따뜻한 소통’이다. 초등학생 이상 수원시민, 수원 소재 학교·직장·사업체에 다니는 사람은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살면서 느낀 감동을 표현하고 ‘인문도시 수원’의 특성을 잘 드러내는 창작시를 응모하면 된다. 1인 1작품 12행 이내다.

청소년부(고등학생 이하)와 일반부로 나눠 각각 우수 작품 15점을 선정한다. 당선작은 5월 말 발표한다. 

더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위해 2017~2018년 공모 당선자는 심사에서 제외된다.

수상자에게는 상장이 수여되며 수상작은 버스정류장 인문학 글판(1작품당 2개 정류소)에 게시된다. 

수원시 홈페이지(www.suwon.go.kr) ‘공모·접수→버스정류장 인문학 글판’ 게시판에서 응모할 수 있다.

시는 인문학 글판 창작시 공모를 상·하반기로 나눠 1년에 2차례 진행한다. 하반기 공모는 오는 9월에 있을 예정이다.

‘인문도시’를 만들어가고 있는 시는 2013년부터 버스정류장에 시민 창작시와 수원지역 예술인의 재능기부 작품을 게시하며 버스정류장을 한 편의 시(詩)가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가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