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사료용 옥수수 자급물량 높여
이천시, 사료용 옥수수 자급물량 높여
  • 이천=권영균기자
  • 승인 2019.04.16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육성 신품종 모가면 시범재배

이천시는 2019년 신기술 지역특성화 사업 일환으로 모가면에서 ‘고소득 유망 국내육성 신품종 사료용 옥수수 재배실험’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재배될 품종명은 ‘다청옥’(농촌진흥청 개발)으로 기존 국내품종 광평옥과 이천시 재배선호도가 높은 수입종 2종을 비교 재배한다. 

사료용 옥수수 재배지가 비교적 많은 지역인 모가면에 국내육성 유망 품종을 도입 실험, 재배 선호도가 높은 외국품종과의 비교 재배를 통해 이천시 사료용 옥수수 재배 농업인에게 고품질 다수확 품종의 생육 확인, 생산비 절감을 실현시킬 품종 선택의 기회 확대, 현장정보를 제공한다.

올해부터 보급되는 신품종 다청옥(사료용 옥수수)은 외국품종보다 품질이 뛰어나고 수량이 많으며 재배가 수월한 품종으로 사업을 수행할 모가면 농업경영인회(회장 서형준), 농촌진흥청 중부작물과, 모가면 농업인상담소는 보완 또는 기존 방식 등 다양한 재배법으로 실험할 예정으로 준비하고 있다. 수확 시기는 8월로 풋베기 사료를 생산하고 비교 평가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이천시농업기술센터 문호길 소장은 “2019년에 신기술 지역특성화 사업(품종명:다청옥)뿐만 아니라 이천쌀 대체품종 사업(품종명:해들미, 알찬미) 등을 통해 재배되는 작물의 국내육성 품종 활용으로 로열티 절감, 종자자급률 향상, 국내농산물 자급생산율 확대로 농산물 가격안정화, 고품질 작물 생산, 농가생산비 절감, 국내종자 시장 활성화 등 유익한 결과를 유도할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