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열 교육위원장, 고등교육 질 보장하는 '대학평가인증 의무화법' 대표발의
이찬열 교육위원장, 고등교육 질 보장하는 '대학평가인증 의무화법' 대표발의
  • 이태현 기자
  • 승인 2019.04.16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이찬열 의원.
바른미래당 이찬열 의원.

[국회=이태현 기자]국회 교육위원장을 맡고 있는 바른미래당 이찬열(수원 장안) 의원은 16일 대학이 대학평가인증을 의무적으로 받고, 이에 대한 결과를 공개토록 하는 『고등교육법』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대학평가인증은 대학이 교육기관으로서 기본요건을 충족하고 있는지 판정하고, 그 결과를 사회에 공표함으로써 사회적 신뢰를 부여하는 제도로 2007년 10월 신설되어 운영중이다.

현행법에 따르면 대학은 교육과 연구, 조직과 운영 등에 관한 사항을 스스로 점검·평가하여 그 결과를 공시하도록 하고 있으며 학교의 신청에 따라 교육부장관이 인정한 기관으로부터 학교운영의 전반과 교육과정의 운영에 대한 평가·인증(대학평가인증)을 받을 수 있다.

단, 평가인증에 관한 것은 대학의 자율로 맡겨져 있다.

이렇다보니 대학평가인증은 대학 교육의 질을 보장하는 유일한 평가인증 제도로 정착되어 가고 있으나 자율신청이라는 한계 때문에 미신청하는 대학 뿐 아니라, 불인증 이후 재신청을 하지 않는 대학이 존재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이찬열 의원이 발의한 개정안은 각 대학이 대학평가인증을 의무적으로 받도록 하고 이에 대한 결과를 공개함으로써 대학 교육의 질 제고를 유도하고 학생과 학부모 등 교육 수요자의 알권리를 실현하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찬열 의원은 “그동안 대학평가인증은 대학의 자율에 맡겨져 신청하지 않거나, 불인증 이후 재신청을 하지 않아 평가인증 제도로의 역할을 다 하기 어려웠다”고 말하며 “이번 개정안으로 대학평가인증이 의무화 되고 그 결과가 공개되면 학생과 학부모 등 교육수요자에게 정확한 정보 및 알권리 실현에 보다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발의 취지를 밝혔다.

◇이찬열 의원 프로필

▲인하대 기계공학 학사 ▲연세대 경제학 석사 ▲한국장애인장학회 이사 ▲경기도의회 공무국외연수심사위원장 ▲제6대 경기도의원 ▲제18대 국회의원(민주당) ▲민주당 원내부대표 ▲제19대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위원장 ▲제20대 국회의원(바른미래당) ▲제20대 교육위원회 위원장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