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18일 구인처 방문 ‘버스투어’
중구, 18일 구인처 방문 ‘버스투어’
  • 장수열기자
  • 승인 2019.04.15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력단절여성 호텔종사원 타깃 

[경기도민일보 인천=장수열기자] 인천 중구는 18일 오후 1시부터 구직희망자가 일자리 버스를 타고 기업체 현장체험과 면접행사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구인처 방문 버스투어는 영종일자리 프로젝트 시즌2 사업의 일환으로 일자리(구인·구직)를 필요로 하는 기업체와 취업희망자를 연결해 주는 행정서비스이다.

취업희망자가 직접 일자리 버스를 타고 구인처(기업체)를 방문해 기업의 소개와 현장체험을 한 후 기업 면접을 진행함으로써 직무의 이해력을 높여 채용을 보다 용이하게 하는 사업으로 채용(고용)률 높은 취업 연계 프로그램 중 하나이다.

구인처 방문 버스투어는 2014년부터 시작하여 2018년 말까지 총 17회를 실시했으며 21개 기업체를 방문했다. 그 결과 423명이 참여하여 236명(채용률 52.2%)이 현장 채용된 프로그램으로 다른 일자리 사업과 비교하면 월등히 높은 취업률을 자랑한다.

이번 제1회 구인처 방문 버스투어는 영종국제도시에 위치한 하얏트그랜드인천과 파라다이스시티에 근무할 호텔종사원(룸메이드) 40명을 모집하는데, 60세 미만의 경력단절여성을 타깃으로 해 구직욕구를 고취하고 취업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홍인성 중구청장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구인처 방문 버스투어 등 일자리 사업을 적극 펼쳐 모든 구민이 원하는 일자리를 찾을 때까지 다양하고 참신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보다 자세한 사한 문의는 중구일자리센터(032-760-6926~9)로 문의하면 된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