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희망나누리 특화사업 업무협약
하남시, 희망나누리 특화사업 업무협약
  • 하남=송완식기자
  • 승인 2019.04.15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민생안정후원회와 협력 
위기가구 지원을 위한 희망나누리 특화사업 업무협약 체결 후 한자리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위기가구 지원을 위한 희망나누리 특화사업 업무협약 체결 후 한자리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하남=송완식기자] 하남시는 15일 시청 상황실에서 ㈔하남시민생안정후원회(회장 한상영)와 위기가구 지원을 위한 희망나누리 특화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상호 하남시장, 한상영 민생안전후원회 회장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사회적 양극화 심화로 신빈곤층이 증가하고 고립된 위기가구가 출현함에 따라 사회안전망을 구축하여 위기가구를 협력 지원하기 위해 체결됐다.

이날 시와 후원회는 △위기가구 대상자 긴급지원 및 서비스 연계 △서비스 대상자 전문사례관리 협력 △희망나누리 공동 사업 추진 및 소외계층 나눔 행사 수행에 대해 협약했다.

그동안 시는 희망나누리 특화사업 추진을 위해 인적안전망 구성, 민간기관 업무협약 체결, 복지자원 발굴 등 다양한 복지정책을 준비해 왔으며 이번 하남시민생안정후원회와의 협약을 시작으로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상호 시장은 “희망나누리 특화사업이 민관 협력 예방적 복지 실현의 원동력으로 거듭나 주민이 체감하는 맞춤형 복지와 사회안전망 구축에 큰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