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부천형 스마트시티 사업 추진
부천시, 부천형 스마트시티 사업 추진
  • 부천=조진산기자
  • 승인 2019.04.11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 기반 사회적경제 모델 제시
지난달 10일 진행된 스마트 마을기업 지원 주민설명회 모습.
지난달 10일 진행된 스마트 마을기업 지원 주민설명회 모습.

 

부천시는 원도심지역의 교통, 주차, 에너지, 청년주거 등 도시 문제 해결을 위해 블록체인 기반 사회적경제 모델과 공유플랫폼 구축 등 주민과 민간 기업이 주도하는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스마트 마을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주관사인 데이터얼라이언스를 비롯한 벤처기업, 카카오모빌리티, 한국토지주택공사(LH), 한전KDN,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 등 총 11개 기업·기관과 함께한다.

전국 원도심지역의 주차난 해소를 위해 스마트 마을기업이 참여해 거주자 우선주차장 공유, 민·공영주차장 연계(학교운동장 포함), 대리주차, 전기차 공유, 연계 교통수단 등 공유플랫폼을 도입해 한정된 주차공간을 새롭게 개선하는 모델을 제시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지역주민이 직접 운영하는 블록체인 기반의 스마트 마을기업 설립, 한전KDN의 태양광을 활용한 소규모 전력거래로 운영비 확보, 한국토지주택공사의 청년공공임대주택 보급을 통한 청년 유입, 모델 확산을 위한 거시적인 협력체계 구축으로 스마트 마을기업 지원에 전력을 다할 계획이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미세먼지 클린 특화단지 조성, 상수도 스마트 검침, 클라우드 컴퓨팅 기반 버스정보시스템(BIS) 등과 시너지 효과를 내는 동시에 새로운 스마트시티 모델 제시 및 확산을 통해 대한민국의 스마트시티를 리드하고 균형발전을 촉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