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옹진군보건소, 금연지도원 위촉식 직무교육
인천 옹진군보건소, 금연지도원 위촉식 직무교육
  • 배연석기자
  • 승인 2019.03.14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개 면 흡연행위 감시 등 
옹진군보건소가 옹진군청 중회의실에서 금연지도원 위촉식 및 직무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옹진군보건소가 옹진군청 중회의실에서 금연지도원 위촉식 및 직무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배연석기자] 인천 옹진군보건소가 14일 옹진군청 중회의실에서 금연지도원 위촉식 및 직무교육을 실시했다.

군 보건소는 2015년부터 7개 면의 지역주민 10명을 금연지도원으로 위촉하여 금연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올해 일부 지도원의 임기가 만료되어 금연지도원 5명을 변경 위촉했다.

이번 교육에서는 ‘국민건강증진법’에 따른 금연구역 범위, 금연지도원 직무 등에 대한 내용을 중점적으로 교육했으며, 이 교육을 바탕으로 금연지도원들은 7개 면에서 금연구역의 흡연행위 감시와 간접흡연 피해예방 및 금연지도·홍보활동을 전개한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흡연은 피우는 사람의 건강을 해칠 뿐만 아니라 곁에 있는 소중한 사람의 건강도 앗아가는 만큼 올해에는 관내 흡연자들이 금연지도원을 통해 꼭 금연하시기 바라며 보건소도 금연지도원 운영을 비롯한 각종 사업을 통해 금연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옹진군의 공중이용시설 996개소가 금연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지난 2월1일 해수욕장, 버스정류소 등 8개소가 금연구역으로 추가 지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