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훈 의원,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문제점 진단 토론회 개최
김종훈 의원,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문제점 진단 토론회 개최
  • 이태현 기자
  • 승인 2019.02.21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속노조, 조선업종노조연대, 이정미․추혜선 의원실과 공동주최
민중당 김종훈 의원.
민중당 김종훈 의원.

[국회=이태현 기자]현대중공업이 대우조선해양 인수를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21일 국회에서 ‘조선산업 생태계 무너뜨리는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문제점 진단 토론회’가 열렸다.

이번 토론회는 민중당 김종훈 국회의원과 전국금속노동조합, 조선업종노조연대, 이정미․추혜선 국회의원이 공동으로 주최했고 전문가들과 노동조합 관계자들이 열띤 토론을 가졌다.

노광표 한국노동사회연구소 소장을 사회로 전문가 발제와 노조담당자, 교수 등이 토론에 참여한 토론회에는 금속노조 박근태 현대중공업지부 지부장과 신상기 대우조선지회 지회장 등 조합원 40여명이 참석했다.

첫 발제는 안재원 금속노조 노동연구원장이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에 따른 산업생태계 문제 및 대책’을 주제로 진행됐다. 송덕용 회계사는 두 번째 발제에서 ‘현대중공업그룹 지배구조 변화와 현대중공업 재벌특혜’를 다뤘다. 이어서 하태준 대우조선지회 정책기획실장과 현대중공업지부 김형균 정책기획실장, 허민영 경성대 교수, 이상우 두산엔진지회 지회장이 이번 인수문제에 열띤 토론을 진행했다.

김종훈 의원은 “정부와 산업은행이 사회적 공론화나 노조와 지역사회 참여 없이 일방적으로 대우조선 매각계획을 발표했다”며 “독단적인 의사결정에 조선산업에 미칠 악영향과 독점폐해, 인력구조조정 등 우려가 많은 만큼 토론에서 문제들을 지적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