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 입주자 선발
인천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 입주자 선발
  • 신범식기자
  • 승인 2019.02.12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 아이템 보유 1~5명 구성 팀

인천 남동구가 성공적 창업의 꿈을 실현할 열정적인 청년창업가들을 모집한다.

12일 구에 따르면 오는 28일까지 청년창업 기획전을 개최해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 입주자를 선발한다.

공고일 현재 만19~39세 청년예비창업가 및 초기창업가로서 우수한 아이템을 보유한 청년(1~5명 이내 구성 팀)이라면 지원 가능하다. 거주지 제한은 없으나 선발 시에는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 입주 및 사업자등록이 돼야 한다.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는 621.09㎡ 규모로 남동구 선수촌공원로 5, 2층(구월테크노벨리 C동)에 위치하고 있다.

신설된 청년창업지원센터는 △독립공간(창업사무공간 10개) △공유공간(코워킹스페이스, 공유OA, 공유주방 △창업공간(카페테리아, 핸드메이드 공방) △회의공간(세미나실, 다목적실) △팹랩(3D 프린터, 촬영실, 영상디지털기기) △기타시설(전시실, 창고, 수납공간, 탕비실 등) 등 현대화된 시설로 꾸며질 예정이다. 구는 이를 통해 청년창업가들의 성공을 적극 돕는다는 방침이다.

주요 모집 분야는 △기술창업 분야(IT·나노 융·복합, 바이오 의약, 신재생에너지, 전기·전자, 기계 등) △지식서비스 분야(지식콘텐츠, 웹 기반 서비스업, IPTV, APP 개발, S/W 콘텐츠 등) △일반창업 분야(핸드메이드, 식품제조 등 일반창업 전 분야)이다. 타인의 지적재산권을 모방·침해한 아이템이나 사행성 및 환경오염 유발 등 반사회적 성격의 창업아이템은 참가 대상에서 제외된다. 

1차 서면심사에서는 사업계획과 수행능력 등을 평가해 30개 팀을 선발한 후 2차 대면심사에선 창업가(기업)의 역량과 기술성, 사업성 등을 평가해 15개 팀(입주기업 12개 팀, 예비 3개 팀)을 선발한다. 종합순위 4등까지는 창업자금도 지원해 주는데, 대상 1개 팀 1000만원, 최우수상 1개 팀 500만원, 우수상 2개 팀은 각 250만원씩 차등 지급한다. 

선정된 기업에는 △창업공간 무상 제공(입주 계약일로부터 2년간 사용 가능) △경영·마케팅 컨설팅 지원 △각종 기업 관련 활동 홍보 지원 △책상, 의자, 회의용 케이블, 캐비닛, 에어컨 등 구비 △공용OA, 팹랩(시제품제작실), 스튜디오 등 공용이용시설 등의 각종 창업활동을 지원한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유동적이고 불안한 고용환경에서 높은 청년실업률로 고통 받는 청년들을 위해 창업지원센터를 마련하게 됐다”며 “우수 아이템을 보유하고 있으나 사업화 및 자금조달 곤란 등으로 현실화하지 못한 예비청년창업가를 발굴해 지원함으로써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남동구청 홈페이지(www.namdong.go.kr) 새소식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사항은 남동구청 일자리 정책과(032-453-5980)로 문의하면 된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