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의원, 산업 현장 사고 119 신고 의무화하는 '사고 은폐 방지법' 대표발의
김병욱 의원, 산업 현장 사고 119 신고 의무화하는 '사고 은폐 방지법' 대표발의
  • 이태현 기자
  • 승인 2019.02.12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

[국회=이태현 기자]지난해 삼성전자 화성사업소에서 이산화탄소 유출 사고로 3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당시 삼성전자는 사고 발생 이후 2시간이 지나고 사망자 발생 이후 용인소방서에 신고를 하여 늦장 신고, 사고 은폐 의혹이 있었다.

삼성전자 측은 사고 발생 이후 자체소방대가 신속하게 구조작업을 벌였다고 발표했으나 더불어민주당 김병욱(성남 분당을) 의원이 공개한 사고 현장 CCTV나 관련 문건에 따르면 우왕좌왕하는 등 전문적인 구조활동이 미흡했고 출동 및 처치기록지도 생존한 피해자가 사망으로 작성되고 이송 병원에는 교부되지 않는 등 문제점이 드러났다.

이에 김병욱 의원은 12일 산업현장에서 화재 또는 구조·구급이 필요한 사고 발생시 소방대상물의 소유자, 관리자 또는 점유자가 소방본부(119)에 의무적으로 신고하도록 하고 이를 어길 경우 과태료를 부과하는 소방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김병욱 의원은 “삼성전자를 비롯한 현대중공업 등 많은 대기업 산업현장에서 자체소방대를 운영하고 있다는 이유로 사고 발생시 119 대신 자체소방대만 구조활동에 참여하는 경우가 많은데 피해를 최소화하고 인명을 구출하기 위해서는 자체소방대 뿐만 아니라 119신고도 반드시 병행이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병욱 의원은 이어 “대기업의 자체소방대가 산업재해 은폐 내지 축소를 목적으로 악용되지 않도록 사고발생시 119 신고를 의무화해 산업현장에서 신속하고 전문적으로 구조활동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병욱 의원 프로필

▲한양대 법학 학사 ▲고려대 경영학 석사 ▲국민대 경영학 박사 ▲국민대 겸임교수 ▲전국증권유관기관노조협의회 의장 ▲성남산업진흥재단 이사 ▲한국증권업협회 코스닥 공시과장 ▲민주당 손학규 대표 정책특보 ▲이재명 성남시장 선대위 위원장 ▲성남정책포럼 공동대표 ▲가천대 겸임교수 ▲더불어민주당 원내부대표 ▲제20대 국회의원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