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상반기 모범음식점 신규 지정
부평구, 상반기 모범음식점 신규 지정
  • 이원영기자
  • 승인 2019.02.10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설개선자금 우선융자 혜택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 부평구는 오는 25일까지 ‘2019년 상반기 모범음식점 신규 지정’ 신청을 받는다고 10일 밝혔다.

모범음식점 신규 지정 사업은 위생관리 상태와 시설, 서비스 수준이 우수한 음식점을 모범음식점으로 지정해 육성하는 사업이다.

신청 대상은 부평지역에 있는 일반음식점으로 위생 수준이 우수한 업소에 위생 등급을 지정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를 함께 신청해야 한다.

신청방법은 부평구 위생과 식생활안전팀에 방문 또는 우편, 팩스(032-509-7670)로 신청하거나 부평구외식업지부를 통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구는 모범업소 지정 기준과 ‘좋은 식단’ 이행 기준을 충족하는 업소를 현지조사와 음식문화개선운동추진위원회의 심의 등을 거쳐 선정할 계획이다.

모범음식점으로 지정된 업소는 지정증과 표지판이 주어지며 홈페이지 등을 통한 홍보와 시설개선자금 우선융자 등의 혜택도 제공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평구 위생과 식생활안전팀(032-509-6707)으로 문의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음식점의 위생과 서비스 수준이 높은 업소를 지정·관리해 영업자의 자긍심을 높이고 선진 음식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