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광온 최고위원, 광화문서 공수처 설치 촉구 1인 피켓 시위
박광온 최고위원, 광화문서 공수처 설치 촉구 1인 피켓 시위
  • 이태현 기자
  • 승인 2019.01.16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1인 피켓 시위 중인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의원.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1인 피켓 시위 중인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의원.

[국회=이태현 기자]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여야는 속히 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를 설치하라'는 제목으로 게시된 청원에 대한 참여자가 21만명(16일 기준)을 넘어선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인 박광온(수원정) 의원이 광화문에서 공수처 설치를 촉구하는 1인 피켓 시위에 나섰다.

이날 박광온 최고위원은 금일 “권력기관은 국민을 위해 봉사해야 합니다. 고위공직자 비리수사처 설치, 힘을 모아주십시오”라는 글귀가 담긴 피켓을 들었다.

박광온 최고위원은 오전에 열린 더불어민주당 확대간부회의를 통해 “공수처 설치를 요구하는 국민 청원이 20만 명을 넘어섰다”며, 이는 “권력기관 개혁을 열망하는 국민들의 뜨거운 호응이자 국회에 대한 단호한 명령”이라고 평가했다.

이와 함께 “권력기관의 개혁은 해당 기관의 선의로만 이뤄질 수 없다”고 말하며, “이제 국회가 겸허하게 국민의 뜻을 받들어서 공수처 관련법을 처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광온 최고위원은 “문재인 정부든 청와대든, 선출된 권력이든 선출되지 않은 권력이든, 국민의 통제를 받는 것이 시대의 흐름”이라며, “그 시작이 공수처 설치”라고 강조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