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제설 장비·시설 점검 들어가
경기도, 제설 장비·시설 점검 들어가
  • 고춘이기자
  • 승인 2019.01.07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개 시·군 상습결빙 144개소

경기도가 겨울철을 맞아 7일부터 18일까지 약 2주간 도내 17개 시·군 상습결빙 구간의 제설 장비·시설에 대한 점검활동에 나섰다.

이번 점검은 현재 경기도가 추진 중인 ‘겨울철 도로제설대책(2018년 11월15일~2019년 3월15일)’의 일환으로 유사시 신속하고 체계적인 제설활동을 실시하는데 목적을 뒀다.

점검 대상은 성남 둔전교, 의정부 국도 39호선(호국로~울대고개) 등 겨울철 도내 상습결빙 구간 17개 시·군 144개소다. 

도는 이번 점검기간 동안 제설함 내 염화칼슘, 모래주머니, 제설삽 등 제설품목 등의 비치상태와 청소여부를 면밀히 살필 예정이다. 

또한 상습결빙 구간 내 설치된 자동염수분사장치의 제설제 확보, 노즐 막힘 유무, 활용여부, 제설기여도 등을 중점적으로 확인할 방침이다.

도는 점검결과를 이번 시·군별 겨울철 도로제설 평가에 반영하고 향후 2020년도 겨울철 제설예산 수립 시 고려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철저한 제설준비 태세를 확립할 것”이라며 “신속하고 예방 중심의 도로제설 대응체계 구축으로 안전한 겨울철 도로 이용환경을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