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시설관리공단, 경보기 만들기 봉사
양주시시설관리공단, 경보기 만들기 봉사
  • 양주=나정식기자
  • 승인 2018.12.19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안전 사각지대 해소 앞장
양주시시설관리공단 임직원들이 손수 만든 화재경보기를 들어 보이고 있다.  
양주시시설관리공단 임직원들이 손수 만든 화재경보기를 들어 보이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양주=나정식기자] 양주시시설관리공단은 임직원들이 취약계층에게 화재경보기를 만들어 전달하는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 화재경보기 만들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대한적십자 화재예방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공단 임직원들은 국내 화재피해 현황 및 화재예방 방법에 대한 교육으로 화재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경기도 내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화재경보기를 직접 만드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번에 제작된 화재경보기는 도내 독거노인, 장애인 등 화재안전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이웃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공단 직원은 “연말에 뜻 깊은 일에 참여할 수 있어 기쁘다. 이번 봉사활동으로 화재에 취약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하는 가정에 도움이 되길 바라고 앞으로도 이웃사랑을 전하는 일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는 ‘Saving Lives’ 캠페인의 일환으로 국민 대상 화재예방 프로젝트를 운영하고 있으며 국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화재경보기를 보급하여 화재로 인한 생계와 생명을 지키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