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의회 251회 정례회 폐회
의왕시의회 251회 정례회 폐회
  • 의왕=김성균기자
  • 승인 2018.12.18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예산 4642억3022만1000원 결정
의왕시의회 제251회 정례회가 폐회되고 있다. 
의왕시의회 제251회 정례회가 폐회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의왕=김성균기자] 의왕시의회(의장 윤미근) 제251회 정례회가 18일 제4차 본회의를 끝으로 28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정례회는 지난달 21일 제1차 본회의를 개의해 시장 시정연설을 시작으로 22일에는 2019년도 예산안 및 기타 안건에 대한 제안 설명을 들었다.

지난달 23일부터 30일까지 8일간은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위원장 박형구)를 열어 올 한 해 추진된 시의 주요 업무에 대한 종합감사를 실시하여 감사요구 5건, 시정요구 5건, 처리요구 42건, 건의사항 139건 등 총 191건을 지적했다.

이어 지난 3일부터 17일까지 15일간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전경숙)를 운영하여 2018년도 마무리 추경예산안과 2019년도 의왕시 일반 및 기타특별회계 세입·세출예산안 및 공영개발사업 특별회계예산안, 상수도직영기업 특별회계예산안, 지방공기업 하수도사업 특별회계예산안, 기금운용계획안을 심의했다.

심의결과 2019년 의왕시 총예산액은 4642억3022만1000원으로 결정했으며 집행부에서 제출한 예산 중 30억3504만3000원을 삭감하여 내부유보금으로 편성했다.

정례회 마지막 날인 18일에는 제4차 본회의를 열어 2019년도 예산안 및 상정된 안건을 의결처리하고 2018년도 행정사무감사 결과보고서를 승인한 후 시정질문을 끝으로 폐회했다.

특히 제4차 본회의에서는 이랑이 의원의 ‘백운지식문화밸리 입주민 불편 해소 대책’, 박형구 의원의 ‘문화예술회관 건립 취소 및 시민회관 건립 대책’, 윤미경 의원의 ‘의왕도시공사 상가분양 및 미분양용지 매각 등 문제점 해소방안’ 등에 대한 시정질문과 의왕시장으로부터 답변 청취를 통해 시정 주요 현안에 대한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윤미근 의장은 폐회사를 통해 “이번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에서 지적한 내용 중 지방자치 사무를 위탁 운영함에 있어 시의회 동의를 득해야 하는 절차를 준수하지 않은 사항에 대해서는 정기적인 교육을 통한 업무 연찬이 필요하고 시정 및 처리요구 사항은 집행부에서 조속한 시일 내에 개선 반영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열띤 토론으로 심사숙고하여 확정한 내년도 예산이 한 푼도 낭비됨이 없이 시정발전과 시민의 복리증진을 위해 집행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