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해철 의원, 안산 사동 준공업단지 도시재생 뉴딜 소규모 재생사업 선정
전해철 의원, 안산 사동 준공업단지 도시재생 뉴딜 소규모 재생사업 선정
  • 이태현 기자
  • 승인 2018.12.06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의원.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의원.

[국회=이태현 기자]더불어민주당 전해철(안산 상록갑) 의원은 6일 안산시 사동 준공업단지가 국토부의 도시재생 뉴딜 소규모 재생사업 대상지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국토부의 소규모 재생사업은 골목길 정비, 공동체 활동거점 조성 등의 주민참여형 단위 사업을 통해 주민 주도의 도시재생사업을 활성화하고, 참여경험을 토대로 향후 대규모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을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의 필요성, 효과성 등을 평가해 대상지를 선정하며, 특히 주거복지·도시경쟁력·사회통합·일자리 등 도시재생 뉴딜 사업과의 연계성 및 뉴딜사업으로의 발전가능성을 중점적으로 심사한다.

사이동은 해안도로로 단절된 지리적 특성 극복과 커뮤니티 시설 확충 등이 지역의 주요한 의제가 되어 왔다. 안산시는 국토부의 소규모 재생사업 선정에 따라 사동준공업단지 일원에 ▲근로환경 개선을 위한 거점 공간 조성 ▲정크아트를 활용한 안전한 거리조성 ▲지역문화축제 개최 등의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를 토대로 2019년 대규모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를 추진할 예정이다.

전해철 의원은 “재생사업을 통해 준공업단지와 본오아파트, 주택가 지역의 거점 공간 활용 및 공동체 활동을 강화하고,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 효과가 기대된다”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으로 향후 대규모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확대해 지역 발전 기반을 마련해나갈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전해철 의원 프로필

▲고려대 법학 학사 ▲제29회 사법시험 합격 ▲법무법인 해마루 변호사 ▲의문사진상규명위 비상임위원 ▲참여정부 청와대 민정비서관 ▲참여정부 청와대 민정수석 ▲제19대 국회의원(안산 상록갑) ▲제19대 국회 법사위 간사 ▲제20대 국회의원(안산 상록갑) ▲제20대 국회 정무위 간사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