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옹진군 ‘우리 동네 눈치우기’ 캠페인
인천 옹진군 ‘우리 동네 눈치우기’ 캠페인
  • 이원영기자
  • 승인 2018.12.05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서 펼쳐 
옹진군이 ‘제273차 안전점검의 날’을 맞이해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에서 우리 동네 눈치우기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옹진군이 ‘제273차 안전점검의 날’을 맞이해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에서 우리 동네 눈치우기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 옹진군은 5일 ‘제273차 안전점검의 날’을 맞이해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에서 우리 동네 눈치우기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번 캠페인은 옹진군청 직원 및 지역자율방재단, 안전보안관 등 1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내 집·내 점포 앞 눈치우기’ 및 안전신문고 등을 홍보하는데 집중했다.

군 관계자는 “기후변화로 폭설 등 자연재해 발생 빈도가 높아지고 있고, 이로 인해 겨울철 빙판길 낙상사고 등을 예방하기 위해선 주민들의 자발적인 눈치우기가 안전한 옹진군의 겨울을 만들어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지속적인 순찰활동 및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을 통해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