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개군면 새마을회 김장김치 500포기 이웃과 나눠
양평군 개군면 새마을회 김장김치 500포기 이웃과 나눠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18.11.0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사자들이 휴경지 900㎡에서 수확한 배추와 무로 김장을 담그고 있다.
봉사자들이 휴경지 900㎡에서 수확한 배추와 무로 김장을 담그고 있다.

 

8일 비가 오는 날씨에도 불구하고 양평군 개군면 새마을회와 행복돌봄추진단 그리고 면내 단체 회원 30여명이 휴경지에 직접 농사지은 배추와 무로 김장 500포기를 담갔다. 

이날 담근 김장은 추진단의 농산물 나눔 사업의 일환으로 개군면 바르게살기위원회와 새마을회, 이장협의회 등 여러 단체가 함께 휴경지 900㎡에 무와 배추를 심어 가꾸었고 새마을회 주관으로 김장김치를 해서 독거노인가구 등 어려운 이웃 120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개군면 행복돌봄추진단은 2016년부터 들기름 여섯 병으로 시작한 농산물 나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에도 여러 단체의 협력으로 들기름 170병을 생산하여 독거노인 및 경로당에 나누었다. 금년에도 들깨를 심었으나 무더위로 들깨 수확이 어렵게 되자 작물을 변경하여 김장배추와 무를 다시 식재하게 된 것이다.

금년도 김장배추와 무는 1000포기 정도 식재·수확했고, 이중 500포기는 자매결연을 맺은 서울 광진구 구의2동 주민자치위원회에 판매하여 수익금을 공동모금회에 기탁하기도 했다.

변부섭 개군면장은 “모종과 씨앗을 심고 가꾸어 김장김치로 전달하기까지 많은 사람들의 노력과 수고가 필요했다. 이런 수고로움을 아끼지 않고 지금까지 참여해 준 여러 단체의 많은 분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내가 아닌 이웃에게 나눠드릴 농작물을 직접 경작하면서 단체 회원간 결속과 면내 각 단체간 화합의 장도 마련됐으며 더불어서 복지에 대한 관심과 나눔 문화의 확산도 계속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