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워커, 건설사 취업인기순위..삼성물산 건설부문 1위
건설워커, 건설사 취업인기순위..삼성물산 건설부문 1위
  • 박종철 기자
  • 승인 2018.11.04 0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민일보 = 박종철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건설사 취업인기 1위 자리를 지켰다.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대표 유종현)는 11월 건설사 취업인기순위(일명 건설워커 랭킹)에서 삼성물산이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삼성물산은 '종합건설' 부문에서 13개월 연속 1위 자리를 이어갔다. 현대스틸산업(전문건설),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건축설계/감리/CM), 삼성엔지니어링(엔지니어링/감리/CM), 계선(인테리어)이 각 부문별 1위 자리에 올랐다.

부문별 1위는 변동이 없지만 ▲종합건설 ▲엔지니어링/감리/CM ▲건축설계/감리/CM 3개 부문 톱10에는 유의미한 순위 변동이 생겼다.

먼저, 종합건설 부문에서 호반건설이 한 계단 상승하며 9위에 올랐다. 호반건설은 상위권 업체 중 채용이 활발한 기업이다. 연중 상시채용과 더불어 수시채용도 자주 진행하는 편이다.

최근에는 계열사 호반(옛 호반건설주택)을 흡수합병한다고 밝힌 바 있다. 올해 시공능력평가 기준 호반(13위, 2조1619억원)과 호반건설(16위, 1조7859억원)의 평가액을 단순합산하면 3조9478억원이다. 이는 시공능력평가 10위인 HDC현대산업개발(3조4281억원)을 넘어서는 위치다.

엔지니어링/감리/CM부문에서는 최근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에 나선 유신이 1계단 상승하며 5위에 올랐다. 유신은 지난달 31일 신입사원 서류전형 원서접수를 마감했다.

건축설계/감리/CM 부문에서는 행림종합건축사사무소가 톱10에 신규 진입했고, CM전문기업 한미글로벌은 (건설워커 채용공고 등) 분석자료 부족으로 인해 순위가 8위에서 10위로 2계단 밀렸다.

■ 종합건설 부문
▶삼성물산 건설부문 ▶현대건설 ▶대림산업 ▶대우건설 ▶GS건설 ▶롯데건설 ▶HDC현대산업개발 ▶한화건설 ▶호반건설 ▶포스코건설 순으로 톱10에 이름을 올렸다. 11~20위에는 ▶태영건설 ▶한신공영 ▶두산건설 ▶계룡건설산업 ▶SK건설 ▶반도건설 ▶코오롱글로벌 ▶금호건설 ▶한양 ▶쌍용건설 등이 포함됐다.

■ 전문건설 부문
 현대스틸산업이 3개월째 1위에 올랐다. 이어 ▶웅남 ▶삼보이엔씨 ▶구산토건 ▶동아지질 ▶다스코 ▶우원개발 ▶특수건설 ▶삼호개발 ▶흥우산업 순으로 톱10을 형성했다.

■ 건축설계/감리/CM 부문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 ▶삼우종합건축사사무소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 ▶정림건축종합건축사사무소 ▶현대종합설계 ▶행림종합건축사사무소 ▶간삼건축종합건축사사무소 ▶창조종합건축사사무소 ▶한미글로벌 등이 상위 10에 올랐다.

■ 엔지니어링/감리/CM 부문
▶삼성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 ▶도화엔지니어링 ▶건원엔지니어링 ▶유신 ▶한국종합기술 ▶서영엔지니어링 ▶동명기술공단 ▶건화 ▶삼안이 상위 10위 안에 들었다.

■ 인테리어 부문
▶계선 ▶국보디자인 ▶삼원에스앤디 ▶다원디자인 ▶은민에스앤디 ▶대혜건축 ▶시공테크 ▶두양건축 ▶엄지하우스 ▶킹스맨이 순위 변동 없이 톱10을 유지했다.

■ 건설워커 랭킹
 건설워커는 지난 2002년 6월부터 매월 ▶종합건설 ▶전문건설 ▶엔지니어링/감리/CM ▶건축설계/감리/CM ▶인테리어 등 총 5개 부문에서 ‘건설사 취업인기순위’(일명 건설워커 랭킹)’를 발표하고 있다.

건설워커 랭킹은 월간 건설사 순위차트다. 우수 건설기업들을 대상으로 취업선호도를 추출해내는 것으로 기업 외형이나 시공(도급) 순위와는 다른 개념이다.

건설워커는 ▶회원투표 ▶구인광고 조회수 ▶인기검색어 ▶기업DB 조회수 등 자체 사이트 이용형태 분석자료를 활용해 순위를 결정한다. 워크아웃이나 법정관리(기업회생절차)에 들어간 기업이라도 ▶기업이미지 ▶브랜드 인지도 ▶업계평판 ▶채용마케팅(구인시점 등)에 따라 순위가 높게 나타날 수 있다. 또 건설워커 비회원사의 경우 데이터부족 등의 사유로 순위가 낮게 나타나거나 순위목록에서 제외될 수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