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동굴도시 국제회의 개최
2018 동굴도시 국제회의 개최
  • 광명=이재순기자
  • 승인 2018.10.11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19일 KTX 광명역사컨벤션서 진행
지난해 동굴도시 국제회의가 열리고 있는 모습. 
지난해 동굴도시 국제회의가 열리고 있는 모습. 

[경기도민일보 광명=이재순기자] 광명시는 지역과 연계한 산업유산 관광자원 개발 및 브랜드 구축, 지속적인 지역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2018 동굴도시 국제회의’를 오는 18~19일 KTX 광명역사컨벤션에서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2018 동굴도시 국제회의에는 토마스 라보치 ERIH(European Route of Industrial Heritage) 체코 대표, 하타노소 류큐대학 관광과 교수 등 산업유산 국제기구 전문가와 체코 돌니 비트코비체, 캐나다 브리타니아 광산박물관, 루마니아 살리나 투르다, 대만 진과스 황금광산, 일본 아사고시 미코바타 은광 등 해외 5개국 동굴 관광도시 관계자, 강우원 세종사이버대학교 자산관리학부 교수, 엄서호 경기대학교 관광개발학과 교수 등 100여명이 참석해 열띤 토론을 벌인다.

회의 첫날인 18일에는 토마스 라보치 ERIH 체코 대표의 기조연설에 이어 ‘공유경제시설의 운영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영구시설로의 발전을 위한 주민들의 참여방안’ ‘지역 관광자원으로서의 동굴도시 개발’ 등 3가지 주제와 관련한 강연 및 세계적인 산업유산관광지 사례 발표, 패널 토론으로 진행된다.

이어 19일에는 대한민국 최고의 동굴테마파크인 광명동굴을 둘러본 뒤 세계 동굴도시간 마케팅 협력을 위한 간담회 및 협력 서명식을 갖는다.

2018 동굴도시 국제회의에는 관련 전문가 외에도 일반인이 참석 가능하며 자세한 안내 및 컨퍼런스 참가는 공식 사이트(cavecityconference.modoo.at)를 이용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